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신바람 공주, 활기찬 미래
문 화 관 광

국보

무령왕릉 석수 (武寧王陵 石獸)
  • 지정번호국보 162호
  • 소재지충남 공주시 웅진동 360 국립공주박물관
  • 지정일1974-07-09
  • 규모높이 30.8㎝, 길이 49㎝, 너비 22㎝
  • 조성시기백제시대(6세기 전반)

소개

공주시 무령왕릉에서 발견된 백제 때 만들어진 석수이다.

석수(石獸)란 돌로 만든 동물의 상(像)으로 좁게는 궁전이나 무덤 앞에 세워두거나 무덤 안에 놓아두는 돌로 된 동물상을 말한다.

무령왕릉 석수는 높이 30.8㎝, 길이 49㎝, 너비 22㎝로 통로 중앙에서 밖을 향하여 놓여 있었다. 입은 뭉뚝하며 입술에 붉게 칠한 흔적이 있고, 콧구멍 없는 큰 코에 눈과 귀가 있다. 머리 위에는 나뭇가지 형태의 철제 뿔이 붙어있다. 몸통 좌우, 앞&;middot;뒤 다리에는 불꽃무늬가 조각되어 있는데 이는 날개를 나타낸 것으로 보인다. 꼬리가 조각되어 있으며 배설 구멍이 달려 있을 정도로 사실적이다.

무덤 수호의 관념에서 만들어진 것으로 우리나라에서는 처음 발견된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