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메뉴 바로가기

공주의 홈페이지 바로가기

주민이함께하는 흥미진진 공주

주민과 함께하고 소통하는 공주시의 미래
도시재생지원센터 입니다.

행복과기쁨

상세일정

03

03월 상세일정
03월 상세일정 입니다.
S M T W T F S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보도자료

공주시, 국토부 주관 ‘소규모 재생사업’ 3년 연속 선정
공주시, 국토부 주관 ‘소규모 재생사업’ 3년 연속 선정 공주시, 국토부 주관 소규모 재생사업 3년 연속 선정- 거리에 多가치 모이자 선정원도심 활성화 탄력 -공주시(시장 김정섭)가 국토교통부가 주관한 2020년 주민제안 소규모 재생사업 공모에 3년 연속 선정됐다고 26일 밝혔다. (사진제공)소규모 재생사업은 도시재생 뉴딜사업으로의 발전기반을 마련하기 위한 것으로, 이번에 선정된 공주시의 거리에 多가치 모이자라는 사업은 공주의 역사문화자원과 인적자원, 시설물 등을 활용해 거리에 활력을 불어넣겠다는 청사진이 담겼다.특히, 다양한 연령층 및 거점공간과 연계한 풍성한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사업 대상지인 반죽동 일원 거리와 공간을 살려 도시 활력을 회복시킨다는 계획이다.구체적으로 살펴보면, ▲지역주민 및 인근 상가가 참여하는 골목상권거리 운영 ▲청소년들이 원도심 활성화에 참여할 수 있는 청소년문화거리 운영 ▲원도심 활성화에 도시농업을 접목시키는 도시농업거리 운영 ▲역사문화자원(대통사지) 프로그램 개발, 역사문화체험거리 운영 등이다.시는 이번 공모 선정으로 확보한 국비 2억 원 포함 총 4억 원의 예산을 투입 내년 6월까지 1년 동안 추진할 예정이다.한편, 시는 지난 2018년 봉황큰샘마을 소규모 재생사업, 2019년 국고개 소규모 재상사업에 이어 올해까지 국토부 주관 소규모 재생사업에 3년 연속 선정되는 쾌거를 안았다.김정섭 시장은 이번 소규모 재생사업을 옥룡동과 중학동에서 이미 추진되고 있는 도시재생 뉴딜사업과 연계해 원도심 활성화의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시키는 계기로 삼겠다고 말했다.
공주시, ‘옥룡동 도시재생뉴딜사업’ 본궤도…주거환경 개선 박차
공주시, ‘옥룡동 도시재생뉴딜사업’ 본궤도…주거환경 개선 박차 공주시, 옥룡동 도시재생뉴딜사업 본궤도주거환경 개선 박차 - 집수리 지원사업 본격 착수30세대에 가구당 최대 1천만 원 지원 - 공주시(시장 김정섭)는 내년까지 총 335억 원의 사업비가 투입되는 옥룡동 도시재생뉴딜사업이 올해 본격적으로 추진된다고 밝혔다. (사진제공) 20일 시에 따르면, 주거지지원형으로 추진되는 이번 사업은 노후 주택개량 및 주민 편의시설 확충으로 주거복지를 실현해 도시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추진된다. 지난해까지 설계변경과 토지매입 등의 과정을 모두 완료했으며, 올해부터 공산성 어울림센터 조성사업 등 총 24건의 사업이 본격적으로 실시된다. 특히 옥룡동 지역은 노후 저층주거지가 많아 집수리 지원사업을 서둘러 추진하기로 하고 수요조사에 이어 지난 3월 신청자 모집을 완료했다. 시는 집수리선정위원회 심사를 통해 최종 30세대를 대상가구로 선정한 뒤 올해 공사에 본격 착수한다. 20년 이상 경과된 노후주택대상으로 1가구당 최대 1,000만원까지 수리비가 지원된다. 이 밖에 도시재생사업 지속가능성을 위한 다양한 지역주민역량강화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으로, 옥룡동 도시재생 주민협의체를 중심으로 쌍방향 소통을 통해 사업 추진에 나선다. 윤석봉 도시정책과장은 지역주민들과의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옥룡동 도시재생 뉴딜사업이 전국에서 가장 모범적인 성공사례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공주시 ‘옥룡동 은개골 마을관리 사회적협동조합’ 국토부 인가
공주시 ‘옥룡동 은개골 마을관리 사회적협동조합’ 국토부 인가 공주시 ‘옥룡동 은개골 마을관리 사회적협동조합’ 국토부 인가- 주민이 주도적으로 도시재생 뉴딜사업 업무 추진 -공주시(시장 김정섭)는 ‘옥룡동 은개골 마을관리 사회적협동조합’이 국토교통부로부터 충남도내 최초로 도시재생 뉴딜사업 지역 마을관리협동조합으로 인가를 받았다고 7일 밝혔다.마을관리협동조합은 국토부가 도시재생 뉴딜사업지에 도시재생 실행의 중심주체로 발돋움 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회적 협동조합으로, 주민이 주도적으로 협동조합을 만들어 도시재생 뉴딜사업의 다양한 업무를 추진하게 된다.옥룡동 은개골 마을관리 사회적협동조합은 지난 2018년 12월 옥룡동 뉴딜사업지 주민들로 준비단이 결성된 후 지난해 8월 창립총회를 거쳐 이번에 전국에서는 세 번째로 국토부 인가를 받게 됐다.이에 따라 ‘옥룡동 은개골 마을관리 사회적협동조합’은 뉴딜사업으로 조성되는 마을주차장, 공유상가를 운영하는 등 마을관리소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또한 조합원과 직원에 대한 교육·상담과 조합 간 협력을 위한 사업, 조합의 홍보 및 지역사회를 위한 다양한 사업을 통해 뉴딜사업 성과를 제고시키고 지속적으로 유지·관리해나갈 계획이다.윤석봉 도시정책과장은 “옥룡동 은개골 마을관리사회적 협동조합은 뉴딜사업 성공을 이끌고 나아가 주민자치의 관문을 여는 열쇠”라며, “주민들이 주인의식을 갖고 도시재생사업과 마을관리협동조합에 적극 참여해주길 바란다”고 덧붙였다.한편, 공주 옥룡동 일대는 지난 2017년 ‘역사를 누리고 삶을 누리는 옥룡동 르네상스’라는 비전으로 도시재생 주거지지원형 뉴딜사업에 선정, 335억의 사업비로 공영주차장 등 주거환경개선을 위한 생활 기반시설개선과 공동이용시설 조성, 공동체가로 개설 등을 추진 중이다.